Biography

  • HOME  >
  • ABOUT JAIN  >
  • BIOGRAPHY

김자인은 클라이밍을 즐기시는 부모님 사이에서 2남 1녀 중 막내딸로 태어났다.
초등학교 2학년 때 스포츠 클라이밍을 처음 접하게 되었으나,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청소년 클라이밍 캠프에 참가한 초등학교 6학년 때였다. 이후 곧바로 정식 클라이밍 선수에 입문하게 된 김자인은 빠른 성장 속도를 보이며 중학교 1학년 때 청소년 대회에서 첫 우승을 거머쥐었다.

중학교 2학년이 되면서 이미 일반부에 출전할 실력을 갖추게 되어 일반부로 참가하기 시작했으며, 1,2위를 놓치지 않았다. 김자인은 국제 대회 참가 최소 연령인 16세가 되던 해에 프랑스 샤모니에서 열린 UIAA 월드컵에 처음으로 도전했으나 41등으로 예선 탈락했다. 그 후 악착같이 훈련에 매달려 같은 해인 2004년, 전라남도에서 열린 UIAA 아시아 챔피언십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하며 16살의 나이로 아시아 최고 선수의 자리에 올랐다.

아시안 챔피언십을 5연패할 정도로 월등한 실력을 보여주던 김자인은 2009년 일본 가조(Kazo)에서 열린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월드컵대회 볼더링 경기에서 첫 준우승을 거두며 아시아를 벗어나 세계 무대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첫 준우승을 거둔 후, 4번의 준우승을 추가하며 각종 국제 대회에서 상위권 진입에 성공한 김자인은 김자인은 2009년 6월 중국 칭하이(Qinghai)에서 열린 IFSC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한데 이어, 2009년 11월 6일, 체코 부르노(Brno)에서 열린 IFSC 클라이밍 월드컵에서 자신의 첫 국제대회 우승을 거두었다.

2009년 세계적인 선수로 발돋움하기 시작한 김자인은 2010년 출전한 12개의 대회에서 10번을 3위 안에 진입하고 그 중 7번을 우승하는 놀라운 성적을 거두며 리드 부문 세계랭킹 1위에 올랐다. 같은 해 7월 이탈리아 아르코(Arco)에서 열린 락 마스터(Rock Master) 대회에서도 우승을 거두며 명실상부 2010년 최고의 선수임을 입증했다.

2011년에는 출전한 15개 대회에서 6번의 우승과 2번의 준우승이라는 좋은 성적을 거두었고, 2010년 8월 중국 시닝(Xining) 월드컵부터 2011년 7월 프랑스 샤모니(Chamonix) 월드컵까지 IFSC 리드 월드컵 6개 대회에서 연속으로 우승하는 진기록을 세우는 등 최고의 시즌을 보냈으나, 안타깝게도 간발의 차이로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내주었다. 그러나 같은 해 김자인은 밀라노에서 열린 IFSC 클라이밍 월드컵 대회에 출전하여 자신의 주종목이 아닌 볼더링 종목에서 우승을 거두어 세계에서 최초로 스포츠 클라이밍 월드컵 대회에서 리드와 볼더링 종목을 동시에 석권한 여성 스포츠 클라이머가 되었다.

김자인은 2007년 고려대학교 체육교육과에 입학하여 선수 생활을 하면서도 학업을 소홀히 하지 않았다. 2012년 체육교육과를 졸업한 후, 고려대학교 대학원에 진학하여 스포츠 심리학을 전공하고 있다. 스포츠 클라이밍 전도사 역할을 자처하고 있는 김자인은 스포츠 클라이밍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논현동 두산 빌딩 및 대학로 환타지움 빌딩을 등반하는 등, 스포츠 클라이밍의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2년 9월 현재 김자인은 9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종합(Overall) 우승, 대한민국 최초로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 대회 금메달을 차지했으며, 이어진 벨기에 퓌르스 월드컵, 미국 애틀랜타 월드컵을 2연패, 잠시 내주었던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되찾았고 여전히 좋은 등반, 즐거운 클라이밍을 위해 부단한 노력 중이다.

Twitter Facebook TV

JainKim. OFFICIAL WEB SITE COPYRIGHT© 2012 ALL THAT SPORT CO., LTD ALL RIGHTS RESERVED.